본문바로가기

밤하늘을 잊고 지내던 어느 날 우연히 바라본 하늘에서
초롱초롱한 별을 보고 그 별의 이름이 궁금한 적이 있습니까?

>참여마당>방문후기

방문후기

과학동아천문대를 방문해주신 분들의 소중한 후기입니다.

[2016.11.14] 슈퍼문 관측 후기 in 과학동아천문대

작성자 :젼나무등록일 :2016.11.22조회수 :1,348



2016년 가장 꿈꿔온 버킷리스트는 천문대에서 밤하늘 보기!!!

이래저래 이루지 못했던 버킷리스트였고 10월 말부터 과학동아천문대 사이트를 들락날락 거리며 

언제갈지 물색하고 있었는데 운좋게 슈퍼문 프로그램이 진행 되길래 바로 신청!!!




2016년 11월 14일 밤 1948년 이후 68년 만에 가장 크고 밝은 보름달이 였고 14일 같은 큰 슈퍼문을 

다시보려면 18년 후인 2034년 11월 25일까지 기다려야 한다고 한다.


자 그러면 가야지!

앞서 포스팅했던대로 용산 과학동아 천문대인 과학동아 천문대를 갔다.


설명) 달은 지구 주위를 타원궤도로 공전합니다. 그래서 기본적으로 14개월마다 한 번씩 지구와 달의 거리가 가까워지게 되고, 이때 달이 평소보다 커 보이게 됩니다. 이것을 크기가 큰 보름달, 슈퍼문(Supermoon)이라고 합니다. 14일 날 뜨는 슈퍼문은 일반 보름달보다 지름이 14% 크고, 30% 가량 밝을 것으로 예측됩니다.


진짜?


▲얼마나 큰지 궁금했는데 이렇게 설명이 똭!


컵라면이랑 커피, 차도 주시고~ 이런 비교 설명이랑~ 타로카드 운세 이런행사도하고!

돈은 안아까웠다~!




후기


우선 8시 21분에 가장 잘 보일거라던 예상과는 달리...

내 생각에 제일 잘 보인 때는 9시 40분 이후였다~! 10시쯤엔 정말....

프로그램이 10시에 끝나서 다른사람들은 다 가는데도 넋을 놓고 봤다..!!!

그리곤 거기 계신... 봉사활동하는 분한테 연합동아리도 물어보고 ㅋㅋㅋㅋㅋㅋㅋ

우주, 별, 달..... 밤하늘... 오로라... 좋아하는 1인으로써 가입할까... 진지하게 고민 中

오후에 비가오고 구름이 많이 왔었터라 구름이 많이 걸린점은 아쉬웠지만 그래도 9시쯤부턴 엄청 잘 보였땅...!



▲프로그램 중 하나로, 눈으로도 보고 스마트폰으로도 찍을 수 있게 해주셨다는~!


큰 달, 더 크게 봤어요~!


해벌쭉~ 버킷리스트 이뤄서 넘 행복해 하는 내모습.

..:)


버킷리스트였던 이유는 평소에 우주, 별, 달, 행성, 오로라, 블랙홀, 빅뱅... 이런 우주공간을 너무너무너무 너어어어엉무 좋아하기 때문에 좋아하는 것을 제대로 자세히 보고 싶어서 천문대에서 제대로 보자~라는 생각으로 버킷리스트에 넣었다. 올해가 2달 좀 덜 남은 이 시점에서 이룰 수 있어서 다행이고 그게 또 슈퍼문이라 럭키~ :)


다들 9시가 되서 가는데 남아서 관찰하니 직원분들도 신기해했던 것 같다..

천문학 적인 큰 지식은 없어서... 부끄럽지만..

너~~~~무 좋고 아직도 행복한 기운이 가득가득한 느낌!

^------------------------------^

이 맛에 버킷리스트 이루는 것 같다..ㅎㅎ

해냈다는 성취감도 있지만 내가 좋아하는 것을 한다는 것 자체만으로 힐링되는 느낌!

스트레스 풀리는 기분!




남은 2016년 버킷리스트도 힘애서 다 클리어 하자~!

아자!



원본: http://blog.naver.com/cindy6545/220864238919